메뉴

극단 예지촌, ‘제40회 대한민국연극제 밀양’에서 금상 수상

작품명 ‘거주자 우선주차구역’·차미경 배우 연기상 수상

안산(9월 2일~4일)·서울(11월 29일~12월 5일)에서 공연

[참좋은뉴스= 관리자 기자]

 

 

 

안산시 연극지부 소속 극단 예지촌(대표 성정선)이 지난 7월 30일 밀양아리랑아트센터 대공연장에서 폐막한 ‘40회 대한민국연극제 밀양’에서 단체상 부문 금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그리고 개인 부문에서는 차미경 배우가 연기상을 수상해 겹경사를 맞았다.

 

경남 밀양에서 7월 8일부터 30일까지 개최된 제40회 대한민국연극제는 ‘연극, 그 해맑은 상상’이라는 주제로 전국 16개 시·도 대표가 참가한 가운데 치열한 경쟁을 벌였다.

 

총 118개 팀이 참여해 16개 팀이 본선에 올랐다. 예지촌은 이에 앞서 18개 팀이 예선을 벌인 경기도 대회에서 당당히 대상을 받아 출전권을 확보했다.

 

예선부터 쟁쟁한 팀과 경쟁한 관계로 본선에서의 대상이 점쳐졌으나 단체부문 대상(대통령상)은 대전지회 극단 손수의 ‘투견’이 차지했다. 예지촌과 함께 경남지회 극단 현장의 ‘나는 이렇게 들었다’가 금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그리고 은상(4팀)에는 부산지회 극단 이야기 ‘슬픔이 찬란한 이유’, 서울지회 극단 혈우 ‘작가노트, 사라져가는 잔상들’, 충북지회 극단 청년극장 ‘그놈 이야기’, 인천지회 극단 태풍 ‘가족’ 등이 수상했다.

 

개인 부문에선 연출상은 경남지회 (사)극단현장 고능석 연출, 최우수연기상은 대전지회 극단 손수 장지영 배우, 예지촌 차미경 배우는 연기상을 수상했으며 그 외 5개 상, 9명이 수상의 기쁨을 안았다.

 

경상남도가 주최한 이번 연극제 기간에 전국 109개 예술단체가 총 218회의 공연을 했다. 본선경연에는 8천여 명이, 전시·포럼·페스티벌 등 부대행사에는 2만여 명의 관객이 몰려 밀양시 홍보에 톡톡한 성과를 이뤘다. 내년 제41회 연극제는 제주도가 개최한다.

 

예지촌은 우리나라에서 자동차를 갖고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몇 번쯤은 겪었을 주차 다툼을 소재로 다룬 ‘거주자 우선 주차구역’(연출 최병국, 작가 선욱현)으로 수상했다.

 

한편 극단 예지촌의 ‘거주자 우선 주차구역’은 9월 2~4일까지 안산문화예술의전당 별무리 극장에서, 11월 29일부터 12월 5일까지 7일간 서울예술의전당에서 앵콜 공연을 통해 시민들에게 다시 한 번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정치

더보기
안산시의회의원선거 홍보물에 전과 소명 누락
[참좋은뉴스= 김태형 기자] 선거홍보물 기록 중 전과기록 소명서에 대한 유권자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지금 현재 선거 홍보물이 유권자들에게 순차적으로 우편 배송되고 있다. 이번 제8회동시지방선거 초기, 전과 기록이 논란의 핵심에 등장했다. 본 등록 시점으로만 봐도 안산시장후보선거, 경기도의회의원선거, 안산시의회의원선거에 출마한 후보 중 각각 25%, 37.5%, 40.6%가 전과를 기록하고 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예비후보자 명부에는 기본정보 중 전과 기록과 학력 기록을 공개하게 되어 있다. 본 등록에는 이보다 많은 기본정보, 재산, 병역, 납세, 전과, 학력, 공직선거경력을 공개해야 한다. 이러한 과정에서 유권자들의 의문점은 커져만 간다. 그래서 유권자에 대한 후보들의 적극적인 소명이 필요하다. 이 와중에 최근 배포된 홍보물 증 안산시 단원구에 출마하는 의회의원 후보들의 홍보물이 아쉬움을 주고 있다. 두 후보는 각각 2건, 1건의 전과 기록이 있다. 죄명은 상해폭력, 도박, 근로기준법위반 등이다. 소속 정당에서 소명을 한 결과 후보가 되었다면 당연히 유권자들에게도 설명이 필요하다. 정당에는 소명하고 유권자에게는 묻지 마 투표를 강요한다면 유권자를 무시하

경제

더보기
안산 두리시스템, ‘여성발명왕 엑스포’에 특허제품 전시
[참좋은뉴스= 관리자 기자] 특허청이 주최하고 한국여성발명협회가 주관한 ‘여성발명왕 엑스포(EXPO)’가 지난 8월 25일부터 27일까지 킨텍스 제1전시장 4홀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안산에 소재를 둔 두리시스템(대표 장현실)도 참여해 최신 발명 제품을 선보였다. 사)한국여성발명협회는 1993년 여성발명가들이 설립한 이후, 1999년 특허청으로부터 설립인가를 받아 ‘여성발명진흥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협회에서 주관한 '여성발명왕엑스포'는 세계적 규모의 여성발명대회인 '대한민국세계여성발명대회'와 국내 여성발명기업을 위한 박람회인 '여성발명품박람회'의 통합명칭이다. 이번 행사는 3년 만에 전시장에서 대면으로 개최해 전 세계 여성의 우수한 발명품을 선보였다. ‘제15회 세계여성발명대회’에서는 18개국 310여점의 여성 발명품이 출품됐고, ‘제22회 여성발명품박람회’는 여성발명기업 120여 개 사의 발명제품이 전시돼 기술력을 뽐냈다. 두리시스템에서 출품한 제품은 ‘360도 바닥노즐’과 ‘안개제거시스템’이다. ‘360도 바닥노즐’은 클린로드 시스템에서 핵심적인 기술이다. 열섬현상으로 대도시의 여름은 기록적이 폭염으로 매년 기록을 갱신하고 있다. 서울, 인천, 대구,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