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우크라이나 전쟁 피난동포 안산시 입국자 133명 거주 확인돼

“거주지, 생필품, 육아용품, 식품 등 지원대책 시급”

[참좋은뉴스= 강희숙 기자]

 

고려인지원단체 너머에 따르면 현재 러시아와 전쟁중에 있는 우크라이나에 살고 있는 고려인이 안산시에 133명이 입국해서 살고 있다고 전했다.

 

이들은 한국에 연고자가 있는 동포와 그의 직계 가족들로 타국 피난처에 있다가 지난 3월부터 대거 입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우크라이나 피란민을 돕고 있는 고려인단체 아사달에 따르면 현재 우크라이나에 1만5천명의 고려인 동포가 살고 있으며 이 중 5~6천명이 피난처로 가지 못한 채 우크라이나에 살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번에 입국한 우크라이나 피난동포는 전국적으로 700여명(5.11.현재)으로 파악되고 있으며 대부분 3개월짜리 여행비자(C3-1)로 입국해 비자변경 등 체류자격변경에 대한 일들이 시급한 것으로 알려졌다.

 

전국에서는 광주시에 가장 많은 피난동포가 거주하고 있으며 그 다음으로 인천시나 화성시에도 많이 거주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안산시에 들어와 있는 우크라이나 피난동포들은 현재 49세대로 거처를 마련할 비용이 없어 대부분 친척집에 기거하고 있으며 생필품이나 식품, 육아용품 등이 많이 필요하다고 한다.

 

특히 어린 자녀들도 많이 들어와 있어 언어교육이나 심리정서치료 등 많은 도움의 손길이 필요하다고 너머는 밝혔다.

 

고려인지원단체 너머 김영숙 이사는 “우크라이나 피난동포들은 정부차원의 지원이 필요하다. 그들은 일자리도 필요하고 전쟁 트라우마로 인한 심리 정서 치료 등 정부 차원의 대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중앙정부와 지방정부 등에 지원을 위한 도움을 요청하였지만 아직 묵묵부답이라며 답답한 마음 뿐”이라고 심경을 토로하였다.

 

현재는 민간차원에서 명성교회와 템플스테이, 정토회 등지에서 급하게 지원금과 생필품 후원이 들어왔으며, 향후 적십자를 통해서 월세지원과 물품지원을 하기 위해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하지만 김이사는 민간차원에서 하는 지원은 한계가 있다고 한다.

 

지금도 입국을 위한 요청 전화가 쇄도하고 있으며 앞으로 얼마나 많은 피난동포가 몰려올지 모르는 상황에서 정부 차원의 지원사례는 필수불가결이라며 정부에 지원 촉구를 위한 성명서를 곧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기자가 이 사태에 대한 안산시 입장을 듣기 위해 안산시외국인주민지원본부 재한동포팀에 알아본 결과 “지자체에서는 정책적으로 도와줄 수 있는 근거가 없어 통역을 위한 지원 외 그 어떤것도 지원하는 것은 어렵다”고 밝혔다.

 


정치

더보기
경기도의회, 「알기쉬운 예산 및 분석이해」 책자 제작
경기도의회는 예․결산 심사기능을 한층 더 강화하기 위하여 「알기쉬운 예산 및 분석이해」 책자를 제작했다. 염종현 경기도의회 의장은 “경기도의회가 1,390만 경기도민의 대의기관으로서 경제위기로 어려운 시기에 재정운용 효율성을 높이기 위한 의결기관으로 「알기 쉬운 예산 및 분석이해」 책자가 나침판 역할을 하게 될 안내서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재정 건전성 및 효율적 운영이 더욱 강조되는 상황에서 도민의 세금이 적재적소에 편성되고 지역주민의 다양한 행정서비스 수요에 부응하기 위해 경기도의회의 역할도 지속적으로 높아지고 있다. 도의회 예산정책담당관실은 그동안 예․결산 분석의 경험과 법령 및 지침으로 편성된 예산의 이해를 돕고 도의회 예산심사의 의정활동 역량을 지원코자 「알기 쉬운 예산 및 분석이해」 책자를 제작했다. 책자 구성은 예산편성 사전절차와 이행, 경기도 및 경기도교육청의 예산 관련 조례, 예산 용어 등 건전한 재정운용을 위해 필요한 전반적인 예․결산 심사 관련 지침과 자료 등이 폭넓게 담겨 있다. 윤종영(국민의 힘, 연천) 도의회 예산정책위원장은 “도민의 세금이 적재적소에 쓰여질 수 있도록 재정 관련 포럼, 교육 등도 중요하지만 제11대 156명의

경제

더보기
안산상공회의소, 안산 경제계 ‘신기업가정신’ 선포
안산상공회의소(회장 이성호, 이하 안산상의)는 지난 5월 24일, 대한상공회의소(이하 대한상의)에서 처음 개최한 신기업가정신 선포식에 이어 수도권 최대 산업도시인 ‘안산’에서 신기업가정신을 전파하고 동참하기 위해 11월 17일, 부산 누리마루 APEC 회의장에서 신기업가정신 선포식을 개최했다. 이번 선포식은 제13대 5차 임시의원총회와 함께 진행됐으며, 안산상의 이성호 회장(㈜유니테크 회장)을 비롯하여 ㈜삼두 강재수 대표이사, 악조노벨분체도료㈜ 김철봉 대표이사, ㈜한샘 안흥국 고문, ㈜함창 정상현 부회장 등 안산 기업인 31명이 참여했다. 이날 선포식을 축하하는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의 특별 영상을 시작으로 안산 경제계 대표들은 △지속적 혁신·성장을 통한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경제적 가치 제고, △외부 이해관계자에 대한 신뢰와 존중을 통한 윤리적 가치 제고, △조직 구성원이 보람을 느끼고 발전할 수 있는 기업문화 조성, △친환경 경영 실천, △지역사회 동반 성장 등의 실천 과제를 제시하고 이를 실천해 나가기로 했다. 안산상의 이성호 회장은 “대한민국이 국민의 노력과 창의, 기업의 도전과 혁신으로 선진국에 진입, 세계 10대 경제강국으로 거듭났으나, 디지털 전환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