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안산상공회의소, 안산시의원 초청 경제인 간담회 개최

송바우나 의장, 이진분 부의장 등 시의원 20명 초청
‘기업하기 좋은 안산’ 만들기 위한 경제계 제언 전달

 

 

안산상공회의소(회장 이성호, 이하 안산상의)가 9월 14일, 안산상의 그레이트홀에서 지난 7월 개원한 제9대 안산시의회 의원을 초청하여 경제인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안산시의회 송바우나 의장, 이진분 부의장을 비롯한, 시의원 20명과 관내 기업을 대표하여 안산상의 이성호 회장(㈜유니테크 회장), ㈜엠케이켐앤텍 권혁석 대표, 악조노벨분체도료㈜ 김철봉 대표, ㈜한샘 안흥국 고문, ㈜함창 정상현 부회장, ㈜중일 박용필 대표, ㈜아팩 심명식 대표, 신양금속공업㈜ 하상진 대표 등 기업인 및 관계자 36명이 참석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안산상의는 ▲정례 간담회 개최, ▲CES 참관 및 참가사 지원, ▲기업활동 촉진 및 기업인 예우 풍토 적극 조성, ▲이민국·이민청 설립, ▲에너지비용 안정화를 위한 요금 인상분 지원, ▲지자체 관급자재 계약 시 지역기업 우대 등의 내용이 담긴 경제계 제언을 시의회에 전달했다.

 

이성호 안산상의 회장은 “현재 안산은 경영 제반 여건의 악화로 인해 활력을 잃어가는 실정”이라며, “안산상의가 기업하기 좋은 안산으로 거듭나도록 경제계의 구심적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1만 여개의 산업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청취하는 ‘시의원-경제인 간담회’를 정례적으로 개최할 수 있도록 지원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송바우나 안산시의회 의장은 “코로나 위기로 얼어붙었던 경제가 회복되고 있으나, 국제정세의 불확실성과 공급망 불안, 인플레이션 압력으로 인해 우려스러운 상황”이라며, “이럴 때일수록 기업과 정부, 시민들이 서로 의지하고 협력하며 함께 성장해 나가야 한다”면서 “오늘 간담회를 통해 안산 경제의 희망을 키우고 안산의 더 큰 발전과 새로운 도약을 위해 안산시의회가 늘 함께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상공회의소는 130여 년의 역사를 가진 경제계 전체를 대표하는 법정 경제단체로서 지역 유일의 종합 경제단체인 안산상의는 안산 상공업의 진흥과 지역경제의 균형있는 성장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

 


정치

더보기
안산시의회 박은정 의원, 안산 시금고 운영에 대해 문제 제기
[참좋은뉴스= 김태형 기자] 시중 금리가 가파르게 치솟으면서 안산시 시금고 금리에 대한 논쟁도 뜨거워질 전망이다. 지난 10월 14일 제278회 안산시의회 제1차 정례회 기획행정위원회(위원장 김진숙)의 기획경제실 행정사무감사에서 박은정 의원이 시금고 현황을 질의했다. 박 의원은 “시중 금리가 역대 최고로 오르고 있다. 향후 기금 관리 운영에 있어서 시중 금리와 맞춰야 하지 않느냐?”는 질문을 한 것이다. 이에 대해 도원중 기획예산과장은 “그렇지 않아도 최진호 의원님께서도 질의를 해주셔서 시금고 소장님과 이 부분을 논의했다. 방식이 한국은행의 시중 금리는 평균 금리를 가져오는데 두 달 전 평균 금리를 발표한다고 한다. 금리가 좋을 때를 기준으로 적용하게 되면 금리가 1%미만 때가 많았다. 그런 경우에는 완전히 바닥으로 간다. 금리가 좋을 때 보다 금리가 낮을 때가 더 많다고 한다. 시흥시 같은 경우가 대표적으로 금리 때문에 실패해서 현지 금리 적용 방식을 적용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시금고 금리 문제는 나라살림연구소가 2021년 7월 14일에 브리핑 자료를 통해 문제를 지적한 바가 있다. 연구소 측은 전국 지방정부 2021년 예산 총계액은 365.7조원(기금

경제

더보기
안산 두리시스템, ‘여성발명왕 엑스포’에 특허제품 전시
[참좋은뉴스= 관리자 기자] 특허청이 주최하고 한국여성발명협회가 주관한 ‘여성발명왕 엑스포(EXPO)’가 지난 8월 25일부터 27일까지 킨텍스 제1전시장 4홀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안산에 소재를 둔 두리시스템(대표 장현실)도 참여해 최신 발명 제품을 선보였다. 사)한국여성발명협회는 1993년 여성발명가들이 설립한 이후, 1999년 특허청으로부터 설립인가를 받아 ‘여성발명진흥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협회에서 주관한 '여성발명왕엑스포'는 세계적 규모의 여성발명대회인 '대한민국세계여성발명대회'와 국내 여성발명기업을 위한 박람회인 '여성발명품박람회'의 통합명칭이다. 이번 행사는 3년 만에 전시장에서 대면으로 개최해 전 세계 여성의 우수한 발명품을 선보였다. ‘제15회 세계여성발명대회’에서는 18개국 310여점의 여성 발명품이 출품됐고, ‘제22회 여성발명품박람회’는 여성발명기업 120여 개 사의 발명제품이 전시돼 기술력을 뽐냈다. 두리시스템에서 출품한 제품은 ‘360도 바닥노즐’과 ‘안개제거시스템’이다. ‘360도 바닥노즐’은 클린로드 시스템에서 핵심적인 기술이다. 열섬현상으로 대도시의 여름은 기록적이 폭염으로 매년 기록을 갱신하고 있다. 서울, 인천, 대구,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