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안산한도병원, 지역 종합병원으로 우뚝!

응급환자와 중환자까지 모두 커버
지역의료공백 불안해소에 큰 역할

 

[참좋은뉴스= 관리자 기자] 경기 서남부권 거점병원으로 거듭나고 있는 30여 년 역사의 안산 한도병원이 최근 전공의 사직 여파로 상급병원에서 진료를 받지 못하는 환자들이 몰리면서 지역민들에게 안정적인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종합병원으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그동안 중증환자 등은 대부분 상급병원으로의 쏠림 현상이 심했었는데 최근 의사들의 집단 사직에 따른 의료 공백으로 수술 등의 진료가 지연되자 환자들이 종합병원을 찾고 있는데, 한도병원이 응급환자는 물론 경증 환자부터 준 중증환자까지 모두 커버하며 지역민들의 의료 공백 불안을 해소하는데 큰 역할을 하고 있는 것이다.

 

한도병원은 2006년 개원 이후 경기서남부권의 지역거점 으뜸 병원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해왔는데, 잠시 병원 내부문제로 내홍을 겪어오다가 지난 2022년 1월 현 성대영 이사장이 취임하면서 최신 의료장비 확충, 우수 의료진 초빙, 시설 내부 리모델링 등 획기적인 의료 인프라 확충을 통해 재도약의 발판을 마련하며 심·뇌혈관질환 센터를 비롯한 신경외과, 인공신장센터, 호흡기 질병을 대비한 음압병상 등을 갖추고 소화기 센터, 소아청소년과, 흉부외과, 정형외과, 응급의학과 등 27개의 필수의료 진료과를 모두 운영 중이다.

 

특히 안산에서는 유일하게 경기도로부터 지역 응급의료센터로 지정받아 응급처치를 위한 퀄리티가 높은 인력 및 장비, 시스템을 갖추고 지역에서 발생하는 응급환자 처치에 신속하게 대처하고 있다.

 

성대영 이사장은 “어려움을 극복하고 한도병원이 빠르게 재도약할 수 있었던 원동력은 지역민들의 큰 관심과 사랑 덕분이라며 지역민들께 무한히 감사드린다”라고 말하고, “한도병원은 심·뇌혈관질환자부터 준 중증 이상의 환자까지 진료할 수 있는 수술경력과 임상경험이 많은, 역량을 갖춘 의료진과 시설·장비 등 대형병원 못지않은 수준의 인프라를 갖추고 있는 만큼 언제든지 안심하고 찾아주시면 지역민들의 건강을 보다 안전하게 책임질 준비가 돼 있다”고 강조했다.

 

그리고 “지속적인 우수 의료인력 확보와 최신 첨단 의료장비를 도입해 환자중심의 진료체계 구축을 통해 지역민들에게 최상의 의료서비스 제공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끝으로 “종합병원은 필수 의료를 담당하는 병원임에도 지방의 병원처럼 전문의를 구하기 힘들고 비용 부담도 크기 때문에 낮은 의료 수가 문제가 해결돼야 한다”며 “필수의료에 대한 정부차원의 적극적인 투자와 지원이 절실히 필요하다”고 말했다.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두리시스템 장현실 대표, 임기근 조달청장 초청 간담회 개최
[참좋은뉴스= 김태형 기자] 안전한 대한민국을 위해 일조하고 있는 안산의 대표적인 여성벤처기업인인 두리시스템 장현실 대표는 지난 4월 4일 임기근 조달청장과의 간담회를 통해 여성 기업인의 애로사항을 건의하고 해결을 위해 함께 노력할 것임을 최근 밝혔다. 장현실 대표가 위원장을 맡고 있는 사)한국여성벤처협회 조달위원회는 서울 팁스타운에서 임기근 조달청장을 초청해 ‘여성벤처·창업기업의 공공조달 활성화를 위한 여성벤처기업 간담회’를 개최한 것이다. 이 자리에서 임기근 조달청장과 직원들이 여성벤처기업인의 어려워하는 부분을 듣고 긍정적인 반응을 얻은 것이다. 장현실 위원장은 “여성벤처 기업인 12명의 공공 관련 애로사항과 의견을 유심히 경청하고, 적극적으로 답변하신 임기근 조달청장님과 조달청 직원분들에게 깊은 감명을 받았다”며 “간담회 후 혁신 제품 지정 공모 횟수 확대 실시와 같이 좋은 결과로 피드백이 오는 등 여러 가지로 보람되고 우리 여성벤처기업인들의 공공 판로 진입을 위해 더욱 열심히 뛰고자 기폭제가 되는 간담회였다.”고 간담회 결과를 설명했다. 이어서 “(사)한국여성벤처협회, (사)한국여성발명협회는 여성벤처 기업가와 여성 발명가들이 IP기반으로 R&D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