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김현 당선인 ‘광주 국립 5·18민주묘지 참배·목포 세월호 선체 거치 현장’ 방문

“숭고한 희생과 헌신을 반드시 대한민국 헌법 전문에 수록”
“4.16 참사 주요 권고 사항 이행 여부 철저히 살펴볼 계획”

 

[참좋은뉴스= 관리자 기자] 지난 5월 18일 오전 안산시(을) 김현 당선인은 5·18광주민주항쟁 44주년 기념식에 참석하고 더불어 민주당 당지도부와 당선인들과 함께 국립5·18민주묘지를 참배했다.

 

김 당선인은 이날, “국가 폭력의 처참한 역사와 그에 저항했던 숭고한 희생과 헌신을 반드시 대한민국 헌법 전문에 수록해서 다시는 국민들이 준 총칼로 국민을 집단 대량 살상하는 일이 발생하지 않게 해야 한다”고 밝힌 이재명 대표와 함께 5월 정신이 헌법 전문에 수록될 수 있도록 앞장서겠다는 의지를 표했다.

 

‘5월 정신 헌법 전문 수록’은 윤석렬 정권 출범에서 대한민국 주권자들에게 공식적으로 약속했지만 이날 대통령의 연설에서 언급이 없었다.

 

 

현재 헌법 전문에는 ‘우리 대한국민은 3·1운동으로 건립된 대한민국임시정부의 법통과 불의에 항거한 4·19민주이념을 계승하고’로만 되어 있어 5·18정신의 내용이 빠져있다.

 

이어서 오후 2시, 김현 당선인은 세월호참사 10주기를 맞아, 더불어민주당 세월호특별위원회와 더불어민주당 전남도당이 주최한 세월호 선체 거치 현장을 방문했다.

 

 

김 당선인은 세월호 내부를 시찰하고 세월호 유가족을 만난 현장에서 ‘안산 생명안전공원 건립'과 '목포 세월호 거치 문제’가 제대로 될 수 있도록 22대 국회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더불어 4.16현대가 지적한 ‘4·16세월호 참사 관련 사회적참사특별조사위원회(사참위) 주요 권고 사항’이 제대로 이행되지 않는 부분에 대해서도 22대 국회에서 이행 여부를 철저히 살펴볼 계획이다.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두리시스템 장현실 대표, 임기근 조달청장 초청 간담회 개최
[참좋은뉴스= 김태형 기자] 안전한 대한민국을 위해 일조하고 있는 안산의 대표적인 여성벤처기업인인 두리시스템 장현실 대표는 지난 4월 4일 임기근 조달청장과의 간담회를 통해 여성 기업인의 애로사항을 건의하고 해결을 위해 함께 노력할 것임을 최근 밝혔다. 장현실 대표가 위원장을 맡고 있는 사)한국여성벤처협회 조달위원회는 서울 팁스타운에서 임기근 조달청장을 초청해 ‘여성벤처·창업기업의 공공조달 활성화를 위한 여성벤처기업 간담회’를 개최한 것이다. 이 자리에서 임기근 조달청장과 직원들이 여성벤처기업인의 어려워하는 부분을 듣고 긍정적인 반응을 얻은 것이다. 장현실 위원장은 “여성벤처 기업인 12명의 공공 관련 애로사항과 의견을 유심히 경청하고, 적극적으로 답변하신 임기근 조달청장님과 조달청 직원분들에게 깊은 감명을 받았다”며 “간담회 후 혁신 제품 지정 공모 횟수 확대 실시와 같이 좋은 결과로 피드백이 오는 등 여러 가지로 보람되고 우리 여성벤처기업인들의 공공 판로 진입을 위해 더욱 열심히 뛰고자 기폭제가 되는 간담회였다.”고 간담회 결과를 설명했다. 이어서 “(사)한국여성벤처협회, (사)한국여성발명협회는 여성벤처 기업가와 여성 발명가들이 IP기반으로 R&D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