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LG화학, 3분기 경영 실적 발표

URL복사

 

 

 

[참좋은뉴스= 관리자 기자] LG화학이 올해 3분기 △매출액 10조6102억원 △영업이익 7266억원의 경영 실적을 달성했다고 발표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41.4% 증가했으나 영업이익은 19.6% 감소한 실적이다.

차동석 LG화학 CFO 부사장은 3분기 실적과 관련해 '대내외 불확실성 속에서도 일회성 요인을 제외하면 지속적인 매출 성장과 견조한 이익 창출 능력을 이어가는 추세는 변함이 없다'며 '친환경 Sustainability 사업 집중 육성, 전지소재 사업 추가 확대, 신약 개발을 위한 임상 투자 등을 강화해 지속 성장하는 기업으로 도약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사업 부문별 구체적인 3분기 실적 및 4분기 전망을 살펴보면, 석유화학 부문은 매출 5조6301억원, 영업이익 1조869억원을 기록했다. 전분기 과열된 전방 산업의 수요가 일부 진정되며 수익성은 소폭 하락했으나, 공급 대비 제품 수요 강세가 지속되며 분기 최대 매출을 달성했다.

4분기는 대산 NCC 등 정기보수가 예정돼 있으나 중국 전력 제한 조치 및 석탄 가격 상승 등의 수급 영향으로 견조한 실적이 유지될 것으로 전망된다.

첨단소재 부문은 매출 1조1582억원, 영업이익 491억원을 기록했다. 차량용 반도체 등 전방 산업 수급 이슈에 따른 출하 물량 축소로 전 분기 대비 매출 및 수익성이 감소했다.

4분기에도 IT 소재 비수기 진입에 따른 계절성 영향 및 전방 산업 수급 이슈 등이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지만, 본격적으로 착수 예정인 분리막 사업 등 전지소재 중심의 사업 확대로 지속적인 매출 성장세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생명과학 부문은 매출 1774억원, 영업이익 93억원을 기록했다. 중국 판매망 재정비 및 일부 생산라인 정기 점검 등으로 전 분기 대비 매출 및 수익성이 하락했다.

4분기는 유셉트, 소아마비 백신 등 주요 제품의 공급 증가 및 시장 점유율 확대로 인한 매출 증대가 예상된다.

에너지솔루션은 매출 4조274억원, 영업 손실 3728억원을 기록했다. 전방 산업 생산 차질에 따른 전기차 판매량 감소에도 전기차 및 IT용 원통형 전지의 견조한 수요로 양호한 영업 이익률을 달성했으나, GM 리콜 결정 따른 충당금이 추가 반영되며 적자를 기록했다.

4분기에는 전기차 판매량 회복과 IT용 수요 증가로 매출 성장이 전망되며, 품질 및 밸류 체인 역량 강화를 통한 수익성 개선 노력이 지속될 계획이다.

팜한농은 매출 1225억원, 영업손실 97억원을 기록했다. 원료가 상승에도 불구, 작물보호제 및 비료 출하 확대 등으로 전년동기 대비 매출 및 수익성이 개선됐다.

제품 포트폴리오 보강 및 해외시장 개척 등의 노력으로 연간 실적은 개선될 전망이다.


정치

더보기
나정숙 경기도의원예비후보 ‘희망캠프’ 개소식 대성황
5월 10일 오후 3시 호수동 소재 더불어민주당 나정숙 경기도의원 8선거구(중앙동, 호수동, 대부동)예비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이 화려하게 펼쳐졌다. 이날 개소식에는 김남국․고영인 국회의원, 제종길 안산시장 예비후보 등이 참석해 나정숙 예비후보의 당선을 기원했다. 이 밖에도 김기남 더불어민주당 안산단원을 고문, 경로당 회장, 풍도 주민, 시민사회단체, 시.도의원 예비후보 등 100여명이 참석해 나정숙 예비후보의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축하했다. 김남국 의원과 고영인 의원은 축사에서 “오늘부터 세상이 변했다. 여당에서 야당으로. 그러나 우리는 나정숙과 함께하면 희망을 만들 수 있을 것이다.”며 “그동안 안산시의회에서 3선을 했는데 이번에는 경기도의원에 도전하는 만큼 반드시 승리해서 경기도의회에서도 볼 수 있도록 하자”고 강조했다. 제종길 안산시장 예비후보는 “나정숙 예비후보는 선거의 여왕이다. 시민운동가를 정치에 입문시킨 장본인이 바로 나인데 비례후보 때 1표차이로 1번을 받았고 무투표당선도 했다. 이제는 나정숙 파이팅이다.”라고 필승을 얘기했다. 나정숙 예비후보는 인사말에서 “그동안 안산시의회에서 3선을 한 경험을 바탕으로 경기도의회에서도 안산발전과 경기도 발전을

경제

더보기
(사)안산시관광협의회, 최인모 회장 취임
[참좋은뉴스= 최성진 기자] 최인모 회장이 제4대 (사)안산시관광협의회 회장으로 취임했다. 이와 관련 (사)안산시관광협의회는 지난 2월 23일 엠블던 호텔에서 이·취임식 및 정기총회를 개최했다. 최인모 신임 회장은 대부도협동조합 이사장으로 활동하며 협의회 창립초기 사무총장으로 조직 안정화와 시 관광발전에 큰 기여를 해왔으며, 회원들의 두터운 신임을 받고 있어 안산시 관광발전을 이끌 적임자로 평가받고 있다. 최인모 신임 회장은 “코로나19로 침체된 관광업 활성화와 회원들의 권익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육광심 전임회장은 이임사를 통해 “관광업계가 모두 어려운 가운데 지난 6년간 큰 힘이 되어준 회원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하고 “앞으로도 제4대 최인모 회장을 중심으로 협의회가 안산시 관광산업 발전의 주춧돌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윤화섭 시장은 영상 축사를 통해 “지난 6년간 안산시 관광 진흥에 앞장섰던 육광심 회장님의 노고에 감사를 표하고,새롭게 취임하는 최인모 회장님께 축하와 응원의 박수를 보낸다”며 “코로나19로 관광산업이 어려운 상황에 놓였지만, 앞으로도 놀거리와 즐길거리, 볼거리 가득한 관광도시 안산을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