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해철 국회의원, 경기도 지방정원 조성사업 사업 설명회 참석

 

[참좋은뉴스= 관리자 기자] 안산 본오동 시화쓰레기매립장 부지에 ‘경기도 지방정원’ 조성이 추진되고 있는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전해철 국회의원(안산 상록갑)이 관련 주민 설명회에 참석해 차질 없는 사업 추진을 당부했다고 지난 8월 28일 밝혔다.

 

그간, ‘(가칭)세계정원 경기가든 조성사업’으로 알려졌던 경기도 지방정원 조성사업은 안산 시화쓰레기매립장 45만㎡에 습지정원, 잔디마당, 기후정원, 어린이정원 등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사업부지인 안산 시화쓰레기매립장은 지난 1989년부터 1992년 2월까지 수원 등 인근 8개 시·군의 생활 쓰레기를 매립한 곳이다.

 

이에, 오랜 시간 악취 등으로 고통을 감내해온 지역주민들을 위한 공간을 조성하기로 하였고, 기본계획 수립, 행정안전부 타당성 조사, 지방재정 중앙투자심사, 실시설계 용역 등을 거쳐 2024년 착공을 목표로 추진되고 있다.

 

 

지난 25일 사이동 행정복지센터, 자이1차 아파트 경로당에서 각각 열린 사업 설명회에는 전해철 의원과 김동규 경기도의원, 한명훈·최찬규 안산시의원, 지역 주민 등이 참석했다. 전해철 의원은 이 자리에서, 경기도 지방정원 조성 사업의 경과, 현재 진행 상황 및 향후 계획 등에 대한 설명을 들은 뒤, 경기도의 적극적인 추진을 주문했다. 또한 이어진 질의응답에서, 전해철 의원은 지역 주민들의 의견, 건의사항 등을 청취하고, 사업 추진 과정에서 해당 내용이 반영되는 것이 중요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향후, 경기도 지방정원이 조성되면 오랜 세월 고통을 겪은 지역 주민들에게 여가, 힐링, 소통 공간이 제공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폭염과 극한호우 등의 원인으로 지목되는 기후 위기가 전 세계적인 문제로 대두되는 가운데, 이에 대응하여 도심 속 대규모 탄소흡수원으로서 역할을 하는 등 지구를 살리는 건강한 정원으로 조성될 것으로 예상된다.

 

전해철 의원은 “당초 경기도에서는 쓰레기매립장 사용기간 종료 후 골프장 등 스포츠레저타운을 추진하려 했으나, 생태공원을 원하는 지역주민들의 의견이 모아졌고, 이를 반영시켜 경기도 지방정원 조성사업이 추진될 수 있었다”며 “이후에도 행정안전부 지방재정투자심사, 경기도 추경예산안 설계비 반영 등 과정에서 사업진행 과정을 점검하고 챙겨온 만큼, 앞으로도 사업이 잘 진행될 수 있도록 필요한 일들을 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전해철 의원은 그러면서 “지방정원 조성과 함께 연계사업으로 추진되고 있는 ‘도시생태축 복원’, ‘미세먼지 차단숲’, ‘생태계 보전사업’이 완성된다면, 안산이 해양생태문화관광도시로 발돋움할 수 있는 또 다른 계기가 마련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기대했다.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두리시스템 장현실 대표, 임기근 조달청장 초청 간담회 개최
[참좋은뉴스= 김태형 기자] 안전한 대한민국을 위해 일조하고 있는 안산의 대표적인 여성벤처기업인인 두리시스템 장현실 대표는 지난 4월 4일 임기근 조달청장과의 간담회를 통해 여성 기업인의 애로사항을 건의하고 해결을 위해 함께 노력할 것임을 최근 밝혔다. 장현실 대표가 위원장을 맡고 있는 사)한국여성벤처협회 조달위원회는 서울 팁스타운에서 임기근 조달청장을 초청해 ‘여성벤처·창업기업의 공공조달 활성화를 위한 여성벤처기업 간담회’를 개최한 것이다. 이 자리에서 임기근 조달청장과 직원들이 여성벤처기업인의 어려워하는 부분을 듣고 긍정적인 반응을 얻은 것이다. 장현실 위원장은 “여성벤처 기업인 12명의 공공 관련 애로사항과 의견을 유심히 경청하고, 적극적으로 답변하신 임기근 조달청장님과 조달청 직원분들에게 깊은 감명을 받았다”며 “간담회 후 혁신 제품 지정 공모 횟수 확대 실시와 같이 좋은 결과로 피드백이 오는 등 여러 가지로 보람되고 우리 여성벤처기업인들의 공공 판로 진입을 위해 더욱 열심히 뛰고자 기폭제가 되는 간담회였다.”고 간담회 결과를 설명했다. 이어서 “(사)한국여성벤처협회, (사)한국여성발명협회는 여성벤처 기업가와 여성 발명가들이 IP기반으로 R&D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