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LG유플러스 숭실대 손잡고 만든 ‘정보보호학과’ 개설식 열어

등록금 지원, LG유플러스 채용, 우수 커리큘럼에 2024년 입시에서 높은 경쟁률 기록
학과 개설 첫 해에 ‘숭실대에서 입학생 수능 평균 점수가 가장 높은 학과’ 등극
28일 신입생 및 가족들이 함께하는 개설식 열려 … 입학 선물로 최신 노트북 전달

 

 

[참좋은뉴스= 관리자 기자]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 www.lguplus.com)가 국내 최고 수준의 사이버보안 인재양성을 목표로 숭실대학교와 협력해 신설한 '정보보호학과'가 힘찬 출발을 알렸다.  

 

올해 첫 신입생을 받은 숭실대 정보보호학과는 LG유플러스와 숭실대가 함께 만든 채용조건형 계약학과로, LG유플러스에서 모든 신입생들에게 2학년까지의 등록금과 생활지원금을 지급한다. 또 2학년 2학기 수료 후, LG유플러스 산학채용전형에 합격한 학생들은 3, 4학년 등록금과 함께 산학지원금(월 30만원), LG유플러스 모바일 통신요금(월 20만원)도 지원 받을 수 있다.  

 

사실상 등록금 전액을 지원받을 수 있고 LG유플러스에 취업이 보장되기 때문에 개설 소식이 알려진 직후부터 학생들의 높은 관심을 받았다. 또 국내 최초 스마트폰 해킹 시연, 국내 최초 AI 해킹 시연 등의 경력을 갖춘 교수진이 직접 지도하는 점도 미래의 보안 인재들의 호응을 얻었다.  

 

이러한 인기를 반영하듯 올 입시에서 숭실대 정보보호학과는 신설 학과임에도 불구하고 높은 경쟁력을 기록했다. 정시 일반전형 경쟁률은 10대1이 넘었고, 수시 전형 경쟁률은 20대1에 육박했다.  

 

최근 숭실대학교가 발표한 '2024년 입시결과'에 따르면, 정보보호학과가 숭실대 학과 중 입학생들의 수능 평균 점수가 가장 높은 학과에 이름을 올렸다. 정보보호학과 정시 일반전형 입학생들의 국수탐(국어,수학,탐구) 영역 수능 평균 점수는 91.9점으로, 2위를 기록한 학과보다 4.4점이나 높았다.  

 

또 수시 전형으로 입학한 학생들 중에는 '사이버 가디언즈 경진대회', '임베디드SW경진대회', '사이버공격방어대회' 등 국내 굵직한 해킹 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학생들이 다수 포함됐다.  

 

LG유플러스와 숭실대는 28일 서울 JW 매리어트 호텔에서 신입생과 가족 등 100여명을 초청해 '숭실대학교 정보보호학과 개설식'을 열었다. 행사에는 LG유플러스 홍관희 최고정보보호책임자(CISO,전무)와 숭실대 장범식 총장, 이정현 정보보호학과장 등이 참석해 학과 개설을 알리고 신입생들을 축하했다.  

 

LG유플러스 홍관희 전무는 '숭실대 정보보호학과는 기업과 대학이 협력해 개설한 국내 최초의 정보보호학과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AI 시대가 도래하면서 여러분과 같은 보안 인재의 성장이 곧 학교와 기업의 성장으로 이어진다는 자부심을 갖고 힘차게 나아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숭실대 장범식 총장은 '우리 학교는 54년간 10,000여 명의 소프트웨어 전문인력을 양성해 왔다'며 '국제 해킹 방어 대회 출전, 해외 단기 연수, 산학 프로젝트, 전문가 멘토링 등 정보보호학과를 위한 특별 프로그램을 마련해 사이버 보안 인재 양성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개설식에서 LG유플러스는 모든 신입생들에게 입학 선물로 최고 사양의 노트북을 전달했다. 노트북은 향후 입학하는 정보보호학과 학생들에게도 지속적으로 전달될 예정이다. LG유플러스는 또 학생들을 위한 실질적 지원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국내 최고 수준의 보안인재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힘쓸 계획이다.  

 

[출처=LG유플러스]


정치

더보기
박해철 당선인, 국토교통부 장관에게 안산시 주요 지역현안 협조 당부
[참좋은뉴스= 관리자 기자] 더불어민주당 안산시병 박해철 국회의원 당선자가 박상우 국토교통부 장관을 만나, 안산시 주요 지역현안에 대한 국토교통부 협조를 당부하는 건의서를 전달했다. 박해철 당선인이 전달한 건의서에는 반월국가산업단지 재생사업 지원, 안산선(4호선) 지하화 사업 지원, 시화방조제 유지관리도로 임시사용 개방에 대해서 국토교통부가 적극적으로 협조해 줄 것을 당부하는 내용이 담겼다. 박해철 당선인은 반월국가산업단지 재생사업 중 ‘진입도로 개설 사업’이 사업비 증가에 따라 좌초될 위기에 처해있다며, 안산시의 잘못은 추후에 따져 묻더라도 노후산단 재생의 필수적인 ‘진입도로 개설 사업’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국토부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했다. 또한 최근 발표된 철도지하화 통합개발 선도사업과 관련해서 안산시 한양대앞역~안산역 구간은 철도지하화 특별법에 따른 선도사업지로서 최적의 조건을 갖추고 있으며, 안산시의 단절된 도시공간의 연계성을 회복하고 도시의 균형발전과 활성화를 위해서 꼭 필요한 사업이라는 점을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시화방조제 유지관리도로를 대부동 주민들의 구급, 재난 등 비상상황 발생기 주말과 공휴일에 한시적으로 사용(개

경제

더보기
두리시스템 장현실 대표, 임기근 조달청장 초청 간담회 개최
[참좋은뉴스= 김태형 기자] 안전한 대한민국을 위해 일조하고 있는 안산의 대표적인 여성벤처기업인인 두리시스템 장현실 대표는 지난 4월 4일 임기근 조달청장과의 간담회를 통해 여성 기업인의 애로사항을 건의하고 해결을 위해 함께 노력할 것임을 최근 밝혔다. 장현실 대표가 위원장을 맡고 있는 사)한국여성벤처협회 조달위원회는 서울 팁스타운에서 임기근 조달청장을 초청해 ‘여성벤처·창업기업의 공공조달 활성화를 위한 여성벤처기업 간담회’를 개최한 것이다. 이 자리에서 임기근 조달청장과 직원들이 여성벤처기업인의 어려워하는 부분을 듣고 긍정적인 반응을 얻은 것이다. 장현실 위원장은 “여성벤처 기업인 12명의 공공 관련 애로사항과 의견을 유심히 경청하고, 적극적으로 답변하신 임기근 조달청장님과 조달청 직원분들에게 깊은 감명을 받았다”며 “간담회 후 혁신 제품 지정 공모 횟수 확대 실시와 같이 좋은 결과로 피드백이 오는 등 여러 가지로 보람되고 우리 여성벤처기업인들의 공공 판로 진입을 위해 더욱 열심히 뛰고자 기폭제가 되는 간담회였다.”고 간담회 결과를 설명했다. 이어서 “(사)한국여성벤처협회, (사)한국여성발명협회는 여성벤처 기업가와 여성 발명가들이 IP기반으로 R&D

문화

더보기